뉴스레터

[SIFF2019] 웹데일리 'SHIFT 누르고 독립영화' 06호

  • 등록일19.12.06
서울독립영화제2019 웹데일리 06호

서울독립영화제2019 깜짝상영작 발표!

서울독립영화제2019의 깜짝상영작을 공개합니다! 관객심사단의 열띤 토론을 거쳐 선정된 깜짝상영작 작품은 다음과 같습니다. 12월 6일(금) 오후 4시 CGV아트하우스 압구정 ART2관에서 깜짝상영작을 만나보세요.
일시: 12월 06일(금) 16:00
장소: CGV아트하우스 압구정 ART 2관

[상영작]
경쟁단편1 <종이접기 튜토리얼> 최희현
2019 | Experimental | Color+B/W | DCP | 5min 51sec

경쟁단편5 < Mascot > 김리하
2019 | Animation | Color | DCP | 6min 50sec

경쟁단편4 <움직임의 사전> 정다희
2019 | Animation | Color | DCP | 10min 15sec

경쟁단편4 <기대주> 김선경
2019 | Fiction | Color | DCP | 23min 1sec

선택단편3 <상주> 차정윤
2019 | Fiction | Color | DCP | 31min 25sec
[GV] 191201 특별장편19 <종이꽃> 관객과의 대화

<종이꽃>은 저마다의 아픔을 지닌 인물들이 모여 ‘그래도’ 나아갈 힘을 만들어낸다. 삭막하고 거친 이야기들이 만연한 요즘, <종이꽃>이 지친 마음들을 어루만져 주었다. 남동철 부산국제영화제 프로그래머가 진행한 관객과의 대화에는 고훈 감독, 안성기 배우, 장재희 배우, 이석 배우가 함께했다. 
글_데일리팀 김윤지 / 사진_송기영
[INTERVIEW] 기록한다는 것 - <누구는 알고 누구는 모르는> 배꽃나래 감독
 “할머니를 따라간 노인 한글학교에는 여학생들만이 가득했다.” 살아가며 수백 번도 더 보고 만졌을 ‘버선’ 두 글자를 쓰기 위해 할머니는 모음 배열에 따라 ‘ㅏ’부터 순서대로 읊조린다. 한글을 깨우치는 할머니의 모습을 보며 관객은 호쾌하게 웃기도 하고 때로는 눈물이 차오르기도 한다. 할머니를 바라보는 따듯하고 사려 깊은 시선을 느낄 수 있는 <누구는 알고 누구는 모르는>의 배꽃나래 감독을 만났다.
글_데일리팀 백승해
[REVIEW] 김선경 <기대주> - 기대 중
나이가 들면 짐짓 냉소적인 태도로 체념을 하는 게 미덕이 된다. 치기 어린 열망이나 순수한 열정 같은 건 좀 더 어릴 때 허락된 것이어서 나이가 들면서는 적당한 선에서 체면을 챙기는 게 낫다고들 한다. 그런 이유로 <기대주>의 명자에게 쏟아지는 시선은 따갑다. 반대로 젊은 나이에 이뤄야만 하는 수많은 종류의 성취들은 어떤 기대도 부담스럽게 만든다. 
글_관객심사단 양나래
[INTERVIEW관계를 위해 한 발짝 내딛는 방법 - <에듀케이션> 김덕중 감독
<에듀케이션>의 두 주인공이 맺는 관계처럼 누군가를 알아가고 배운다는 것은 언제나 서툴기 마련이다. 서툰 방법이지만 그럼에도 알고 싶어 하는 그 마음이 중요하다. 이들을 통해 무언가를 깨달을 필요는 없다. 그저 영화 속에서 ‘성희’와 ‘현목을 지켜봐 달라는 김덕중 감독을 만나 영화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글_ 데일리팀 권소연 / 사진_송기영
[REVIEW] 김진화 <차대리> - 완벽한 어른이 되지 않아도 괜찮아 
어른이 된다는 것은 무엇일까? 20살이 되면 어른이 되는 걸까학생 신분을 벗어나 직장인이 되면 어른이 되는 걸까그렇게 들어간 직장에서 대리라는 직급을 다는 시간을 견뎌야만 어른인 걸까. ‘어른이라는 단어에 따라붙는 수많은 조건을 모두 갖추어야만 우리는 완벽한 어른인 걸까.  영화의 말미에 민지의 성장통을 이해하고 위로 같은 장난을 거는 차 대리처럼우리도 어쩌다 어른이 되어버린 서로를 조금 더 보듬어줄 수는 없을까.                         
 글_관객심사단 김윤정

제45회 서울독립영화제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82-10, 성촌빌딩 301호
2019.12.04

TOP